전남드래곤즈, FC서울에서 황기욱.신성재 영입

재해·안전·예방
전남드래곤즈, FC서울에서 황기욱.신성재 영입
한찬희와 2대1 트레이드

  • 입력 : 2020. 01.10(금) 22:03
  • 임윤진 기자
[전남도민신문 = 임윤진 기자] 전남드래곤즈(사장 조청명)가 FC서울로부터 황기욱, 신성재을 영입했다. 이번 영입은 전남 유스 출신의 미드필더 한찬희를 내주는 조건의 2대1 트레이드이다.

2017년 FC서울에서 데뷔한 황기욱(MF, 1996년생)은 서울 유스인 오산고 출신으로 U-17, U-20, U-23 두루 연령별 대표팀으로 활약한 선수로 184cm 74kg의 좋은 체격과 뛰어난 빌드업 능력 특징이다. 경기 운영 능력이 또한 좋아 즉시 전력감으로 기대되는 선수이다. 특히, 수비형 미드필더 자원에 대한 소구를 느끼던 전남에게는 꼭 필요한 카드였다.

신성재(MF, 1997년생) 역시 오산고를 졸업한 서울 유스 출신이다. 2016년 FC서울에서 프로 입단하였으며 수비형 미드필더부터 센터백까지 소화할 수 있는 다재다능한 선수이다.

황기욱은 "전남 팀에 합류하게 되어 기쁘다. 이번 동계 전지훈련기간 동안 최대한 빨리 팀에 녹아들고 호흡해서 좋은 경기력을 보여드리겠다. 그리고 더 성장하는 시즌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."는 소감을 밝혔고, 신성재는 "하루 빨리 선후배들과 적응해서 운동장에서 좋은 모습으로 보답하겠다."는 각오를 전했다.

전경준 감독은 “이번 트레이드로 한찬희 선수와 우리 팀 모두에게 긍정적인 효과를 가져다 줄 것으로 생각한다. 우리 팀은 수비형 D.MF포지션 선수가 절실히 필요했다. 황기욱은 검증된 선수이고, 신성재 또한 CB, D.MF, FB 수비쪽 포지션으로 활용이 가능한 선수이며, 자신들의 역할을 충분히 해낼 수 있는 선수들이다. 지켜봐달라.”고 새롭게 합류한 선수들에게 힘을 실어주었다.

한편, 금일 오전 베트남으로 전지훈련을 떠난 전남은 2주간의 담금질을 통해 승격을 위한 발판을 마련하겠다는 각오이다.
임윤진 기자 jnnews365@naver.com